블로그 이미지
햇살가득한날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설선물 추석선물 감사선물 명절선물로 좋은 도수향 인절미

 

어제저녁 아들이 미리 받은 설선물 이라며

"엄마 이거 엄청 유명한 떡인데 드셔보세요"

한다

쇼핑백을 열어보니 전부터 들어서 알고 있던 도수향 인절미였다

명절선물로 몇 번 구매해 보려고 알아만 보곤 말았었는데......ㅎ

당일 만들어 당일 판매만이 원칙이라 택배도 안되고 선주문 후 픽업하러 가야 해서 늘 다음에 다음에 하며 미뤘었다

드디어 만난 도수향

인절미계에 에르메스라고 까지 하는 도수향

두근두근~

도수향의 이북식 인절미이다

상자를 열어보니 아직 따뜻함이 느껴졌다

아침부터 만들어 바로 나온 떡~

딱 이 모습이이다

 

도수향 소개글

도수향 떡은 당일 만들어서 당일 판매합니다.

좋은 재료를 절구로 쳐서 만드는 찹쌀떡입니다.

당일 만들어 택배는 이용하지 않습니다

 

도수향의 떡

도수향 이북인절미 차약식 두텁찹쌀떡 흑임자찹쌀떡 말차 찹쌀떡 시즌인절미

 

보관방법

1. 드시고 남은 것은 소량 포장하여 냉동시키세요.

2. 해동할 때는 전자레인지 15-20초 돌리세요.

3. 냉동고에서 꺼내고 30분-1시간 후 실온에서 자연해동됩니다.

4. 냉동시켰던 떡이 굳었을 경우 프라이팬에 약불로 구워서 드시면 더욱더 구수합니다.

도수향은 백앙금으로 유명하다더니 

따뜻한 인절미 위에 백암금이 듬뿍 묻혀 있다

팥의 껍질을 벗겨 만드는 백앙금은 손이 많이 가서 만들기도 어렵고 수공이 많이 들어서 더 귀하디 귀한 앙금인데 이렇게나 듬뿍 묻혀 있다니~

따뜻한 커피 한잔과 인절미

도수향 이북식 인절미를 반으로 잘라보니 절구로 얼마나 곱게 찧었는지 작은 쌀알 하나 보이지 않았다

매끈하니 고운 단면을 보니 얼마나 많은 수공이 들었는지 짐작이 된다

도수향 이북식 인절미는 쫄깃하기보다는 부드러운 식감에 많이 달지 않고 백앙금 특유의 고소함과 부드러움을 느낄 수 있어서 좋았다

도수향이 내 인생 최고 인절미를 맛보게 해 주었다~

도수향 인절미 모양은 강원도 감자떡처럼 손가락 자국이 꾹 눌려 있다

인절미에 앙금을 가득 묻혀서 손가락으로 꾹꾹 눌러 담았나 보다

한 상자에 32개가 들어 있어서 먹고 남은 인절미를 소분해 냉동실에 넣어 두었었다

오늘 아침은 도수향 인절미~

 

 

냉동실에 넣어 두었던 도수향 인절미가 꽁꽁 잘 얼었다

 

전자레인지에 20초를 설정해서 돌려주었다

 

전자레인지에 20초를 돌리고 꺼내보니 딱딱한 곳이 있어서 10초를 더 돌려 꺼내보니 말랑말랑 처음 가져왔을 때보다 더 부드럽게 해동이 되었다

 

인절미가 꼭 치즈처럼 쭉쭉 늘어났다

따뜻하게 녹여진 도수향 인절미는 또 다른 맛과 부드러움으로 만족감을 주었다

 

너무 좋은 도수향 떡을 선물 받아보니 주신 분의 마음이 느껴져서 좋았다

우리도 주변에 설선물을 해볼까 하고 알아봤더니 이미 설 주문은 마감되었다고 한다

일일이 수작업으로 만들다 보니 미리미리 주문하지 않으면 평소에도 사 먹기 힘들기로 유명하다고 ㅜㅜㅜ

설선물 추석선물 감사선물 명절선물로 좋은 도수향 인절미

주변에 선물할 일이 있으면 도수향 떡 선물을 해봐야겠다

직접 먹어보니 감사선물 고민될 때 이만한 것도 없을 듯하다

가족들이 설이 지나면 흑임자찹쌀떡을 주문해서 먹어보고 싶다고 해서 주문을 해보려고 한다

흑임자찹쌀떡은 어떤 맛일지 벌써 궁금해진다

 

http://www.dosuhyang.com/

 

도수향 DoSuHyang – 돌절구에 찧어 만든 떡 Since 2005

2022년 1월 1일부터 인절미 가격이 인상됨을 알려드립니다. 16개 22,000원 > 24,000원 32개 42,000원 > 46,000원 50개 62,000원 > 68,000원 도수향 인절미는 돌절구에 직접 찧어 하나하나 정성들여 손으로 떡을

dosuhyang.com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